:::::신촌교회:::::
아이디
비밀번호
홈 > 나눔게시판 > 나눔게시판
 

  
 신명숙(2014-04-27 23:53:53, Hit : 1537
 가난한 부자(펌)


♧♧♧♧♧
가난한♡ 부자

굉장한
부자집 아버지가
가난한 사람들이
어찌 사는가를
보여주려고
어린 아들을
데리고
시골로 갔다.

둘이서
찢어지게
가난한 사람의 농장에서 2~3일을 보냈다.

돌아오는 길에
아버지가
아들에게 물었다.

"어때 재미 있었냐?"
"네, 아주 좋았어요."

"그래, 가난한 사람이
어떻게 사는지 알았어?"
"예, 아빠!!"

아버지가 묻기를
"그래, 무얼 배웠느냐?"

아들이 대답 하기를,
"우린
개가 한 마리 뿐인데,
그 사람들은
네 마리더라고요.

우린 수영장이
마당에 있는데
그 사람들은
끝없는 개울이
쫙 놓여 있더라고요.

우리 정원에는
수입 전등이 있는데
그 사람들은
밤에 별이
총총히
빛을 내더라고요.

우리 패티오는
앞마당에만 있는데
그 사람들은 지평선 처럼 끝이 없더라고요.

우리는
작은 정원에서 사는데
그 사람들은
넓은들과
함께하고
있더라고요.

우린 하인이
우리를 도와주는데
그 사람들은
남들을 도와 주더라고요.

우린 음식을
사서 먹는데
그 사람들은
직접 길러 먹더라고요.

우리 집은
담장으로
둘려 쌓여 있는데
그 사람들은
친구들에게
쌓여 있더라고요."

아버지는 망연자실
(茫然 自失) 할수 밖에...

그런데
아들이
마지막으로
쐐기를 박았다.

"아빠,
고마워.
우리가
얼마나
가난한가를
알게 해주어서..."

보는 관점에 따라
빈과 부가
이렇게 달라집니다.

갖고 있는 것을
감사하면
항상
좋은 일이 생깁니다.

갖고 있지 않은것에
대해서는
걱정하지 마십시오.

나에게
친구가 있다는
그 사실이
얼마나
소중한가를
감사해야 합니다.





Nearer My God To Thee(내 주를 가까이 하게 함은) - Anne Murray
살아가는 법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hompykorea
 
[신촌교회표어] 오직예수!!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마태복음6장33절 말씀>
 
Today
To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