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촌교회:::::
아이디
비밀번호
홈 > 예배 > 새벽기도

설교제목. 예수님은 어떤 분이신가
본문말씀 요한복음 1:29 - 1:42 설교일 2017년 1월 4일 조회수 614
말씀증거자 조동천 목사
설교내용
   

29        이튿날 요한이 예수께서 자기에게 나아오심을 보고 이르되 보라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
30        내가 전에 말하기를 내 뒤에 오는 사람이 있는데 나보다 앞선 것은 그가 나보다 먼저 계심이라 한 것이 이 사람을 가리킴이라
31        나도 그를 알지 못하였으나 내가 와서 물로 세례를 베푸는 것은 그를 이스라엘에 나타내려 함이라 하니라
32        요한이 또 증언하여 이르되 내가 보매 성령이 비둘기같이 하늘부터 내려와서 그의 위에 머물렀더라
33        나도 그를 알지 못하였으나 나를 보내어 물로 세례를 주라 하신 그이가 나에게 말씀하시되 성령이 내려서 누구 위에든지 머무는 것을 보거든 그가 곧 성령으로 세례를 베푸는 이인 줄 알라 하셨기에
34        내가 보고 그가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증언하였노라 하니라
35        또 이튿날 요한이 자기 제자 중 두 사람과 함께 섰다가
36        예수의 거니심을 보고 말하되 보라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
37        두 제자가 그의 말을 듣고 예수를 따르거늘
38        예수께서 돌이켜 그 따르는 것을 보시고 물어 이르시되 무엇을 구하느냐 이르되 랍비여 어디 계시오니이까 하니 (랍비는 번역하면 선생이라)
39        예수께서 이르시되 와서 보라 그러므로 그들이 가서 계신 데를 보고 그 날 함께 거하니 때가 열 시쯤 되었더라
40        요한의 말을 듣고 예수를 따르는 두 사람 중의 하나는 시몬 베드로의 형제 안드레라
41        그가 먼저 자기의 형제 시몬을 찾아 말하되 우리가 메시야를 만났다 하고 (메시야는 번역하면 그리스도라)
42        데리고 예수께로 오니 예수께서 보시고 이르시되 네가 요한의 아들 시몬이니 장차 게바라 하리라 하시니라(게바는 번역하면 베드로라)
  

  번  호   설교제목 말씀증거자   설 교 일  
2524  축복과 저주의 갈림길    문호주 전도사 2018년 5월 24일    
2523  순종으로 유지되는 땅    김지영 전도사 2018년 5월 22일    
2522  다시 찾아온 기회    김지영 전도사 2018년 5월 22일    
2521  중보로 유지된 언약    김지영 전도사 2018년 5월 21일    
2520  네 하나님을 잊을까 하노라    조동천 목사 2018년 5월 19일    
2519  광야에서    남진희 목사 2018년 5월 18일    
2518  두려움을 이기는 길    남진희 목사 2018년 5월 17일    
2517  하나님의 성민    조동천 목사 2018년 5월 16일    
2516  기억하라    윤지성 목사 2018년 5월 15일    
2515  순종, 사랑의 방식    윤지성 목사 2018년 5월 14일    
2514  이웃을 위하여    김용혜 목사 2018년 5월 12일    
2513  나 외에는    김영신 목사 2018년 5월 11일    
2512  여호와를 알라    김영신 목사 2018년 5월 10일    
2511  찾으면 만나리라    조동천 목사 2018년 5월 9일    
2510  말씀의 백성    문호주 전도사 2018년 5월 8일    
2509  형제가 안식할 때까지    문호주 전도사 2018년 5월 7일    
2508  싸워서 그 땅을 차지하라    조동천 목사 2018s년 5월 5일    
2507  순종의 세대    김용혜 목사 2018년 5월 4일    
2506  다시 광야로    김용혜 목사 2018년 5월 3일    
2505  거역과 반역    김지영 전도사 2018년 5월 2일    


1 [2][3][4][5][6][7][8][9][10]..[127]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2018]★경건에 이르도록 네 자신을 연단하라. 생각을 기도처럼, 언행을 말씀처럼, 생활을 예배처럼, 이웃을 주님처럼, 사건을 섭리처럼. !!
 
Today
To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