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촌교회:::::
아이디
비밀번호
홈 > 예배 > 새벽기도

설교제목. 기쁨을 잃어버리다
본문말씀 예레미야애가5:11 - 5:22 설교일 2018년 3월 24일 조회수 359
말씀증거자 김보영 전도사
설교내용
   

11        대적들이 시온에서 부녀들을, 유다 각 성읍에서 처녀들을 욕보였나이다
12        지도자들은 그들의 손에 매달리고 장로들의 얼굴도 존경을 받지 못하나이다
13        청년들이 맷돌을 지며 아이들이 나무를 지다가 엎드러지오며
14        노인들은 다시 성문에 앉지 못하며 청년들은 다시 노래하지 못하나이다
15        우리의 마음에는 기쁨이 그쳤고 우리의 춤은 변하여 슬픔이 되었사오며
16        우리의 머리에서는 면류관이 떨어졌사오니 오호라 우리의 범죄 때문이니이다
17        이러므로 우리의 마음이 피곤하고 이러므로 우리 눈들이 어두우며
18        시온 산이 황폐하여 여우가 그 안에서 노나이다
19        여호와여 주는 영원히 계시오며 주의 보좌는 대대에 이르나이다
20        주께서 어찌하여 우리를 영원히 잊으시오며 우리를 이같이 오래 버리시나이까
21        여호와여 우리를 주께로 돌이키소서 그리하시면 우리가 주께로 돌아가겠사오니 우리의 날들을 다시 새롭게 하사 옛적 같게 하옵소서
22        주께서 우리를 아주 버리셨사오며 우리에게 진노하심이 참으로 크시니이다
  

  번  호   설교제목 말씀증거자   설 교 일  
2773  담대히 하나님 앞으로, 그리고 이웃과 더불어    김지영 전도사 2019년 3월 20일    
2772  하나님 뜻을 행하는 참된 순종의 제사    김지영 전도사 2019년 3월 19일    
2771  구원의 완성자를 고대하는 구원의 상속자    김지영 전도사 2019년 3월 18일    
2770  옛 언약의 한계를 개혁할 새로운 길    남진희 목사 2019년 3월 16일    
2769  생각과 마음에 새겨 주신 하나님의 새 언약    남진희 목사 2019년 3월 15일    
2768  홀로 영원한 대제사장, 약점 없는 하나님 아들    남진희 목사 2019년 3월 14일    
2767  하나님께 가까이 가게 하는 더 좋은 언약의 보증    윤지성 목사 2019년 3월 13일    
2766  예수님을 미리 보여 준 의의 왕, 평강의 왕 멜기세덱    윤지성 목사 2019년 3월 12일    
2765  인내의 그릇에 담기는 하나님의 약속    윤지성 목사 2019년 3월 11일    
2764  하늘과 땅에 다리를 놓은 영원한 구원의 근원    김영신 목사 2019년 3월 9일    
2763  연약한 인생이 달려갈 곳, 은혜의 보좌 앞    김영신 목사 2019년 3월 8일    
2762  말씀을 듣고 믿어 안식을 누리는 삶    김영신 목사 2019년 3월 7일    
2761  오늘 선택하고 걸어야 할 순종의 길    문호주 전도사 2019년 3월 6일    
2760  주님을 깊이 생각하면 그분의 신실함을 닮습니다    문호주 전도사 2019년 3월 5일    
2759  순종을 통한 승리, 고난을 통한 위로    문호주 전도사 2019년 3월 4일    
2758  모든 천사도 경배하고 섬기는 하나님 아들    김용혜 목사 2019년 3월 2일    
2757  아들을 통해 주신 완전하고 최종적인 계시    김용혜 목사 2019년 3월 1일    
2756  선한 일에 열매 맺는 은혜 입은 상속자    김용혜 목사 2019년 2월 28일    
2755  구원의 은혜로 변화되는 주님의 백성    김지영 전도사 2019년 2월 27일    
2754  말씀이 비방받지 않는 복음에 합당한 삶    김지영 전도사 2019년 2월 26일    


1 [2][3][4][5][6][7][8][9][10]..[139]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2018]★경건에 이르도록 네 자신을 연단하라. 생각을 기도처럼, 언행을 말씀처럼, 생활을 예배처럼, 이웃을 주님처럼, 사건을 섭리처럼. !!
 
Today
To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