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촌교회:::::
아이디
비밀번호
홈 > 예배 > 새벽기도

설교제목. 사로잡혔던 사람들의 죄 때문에
본문말씀 에스라 9:1 - 9:8 설교일 2018년 4월 14일 조회수 10
말씀증거자 조동천 목사
설교내용
   

1        이 일 후에 방백들이 내게 나아와 이르되 이스라엘 백성과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이 이 땅 백성들에게서 떠나지 아니하고 가나안 사람들과 헷 사람들과 브리스 사람들과 여부스 사람들과 암몬 사람들과 모압 가람들과 애굽 사람들과 아모리 사람들의 가증한 일을 행하여
2        그들의 딸을 맞이하여 아내와 며느리로 삼아 거룩한 자손이 그 지방 사람들과 서로 섞이게 하는데 방백들과 고관들이 이 죄에 더욱 으뜸이 되었다 하는지라
3        내가 이 일을 듣고 속옷과 겉옷을 찢고 머리털과 수염을 뜯으며 기가 막혀 앉으니
4        이에 이스라엘의 하나님의 말씀으로 말미암아 떠는 자가 사로잡혔던 이 사람들의 죄 때문에 다 내게로 모여오더라 내가 저녁 제사 드릴 때까지 기가 막혀 앉았더니
5        저녁 제사를 드릴 때에 내가 근심 중에 일어나서 속옷과 겉옷 을 찢은 채 무릎을 꿇고 나의 하나님 여호와를 향하여 손을 들고
6        말하기를 나의 하나님이여 내가 부끄럽고 낯이 뜨거워서 감히 나의 하나님을 향하여 얼굴을 들지 못하오니 이는 우리 죄악이 많아 정수리에 넘치고 우리 허물이 커서 하늘에 미침이니이다
7        우리 조상들의 때로부터 오늘까지 우리의 죄가 심하매 우리의 죄악으로 말미암아 우리와 우리 왕들과 우리 제사장들을 여러 나라 왕들의 손에 넘기사 칼에 죽으며 사로잡히며 노략을 당하며 얼굴을 부끄럽게 하심이 오늘날과 같으니이다
8        이제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잠시 동안 은혜를 베푸사 얼마를 남겨 두어 피하게 하신 우리를 그 거룩한 처소에 박힌 못과 같게 하시고 우리 하나님이 우리 눈을 밝히사 우리가 종노릇하는 중에서 조금 소생하게 하셨나이다
  

  번  호   설교제목 말씀증거자   설 교 일  
2496  언약적 섭리    조동천 목사 2018년 4월 21일    
2495  여호와를 기억하라    김영신 목사 2018년 4월 20일    
2494  만물을 돌보시는 주님    김영신 목사 2018년 4월 19일    
2493  조화로운 창조와 통치    조동천 목사 2018년 4월 18일    
2492  통혼한 사람들    문호주 전도사 2018년 4월 17일    
2491  백성들의 결단    문호주 전도사 2018년 4월 16일    
 사로잡혔던 사람들의 죄 때문에    조동천 목사 2018년 4월 14일    
2489  하나님의 응낙을 경험한 여행    김용혜 목사 2018년 4월 13일    
2488  에스라와 함께한 사람들    김용혜 목사 2018년 4월 12일    
2487  지상의 왕을 움직이신 하늘의 왕    조동천 목사 2018년 4월 11일    
2486  에스라의 결심    김지영 전도사 2018년 4월 10일    
2485  완성된 성전과 새로운 시작    김지영 전도사 2018년 4월 9일    
2484  다시 하나님의 일에 열정을 내라    조동천 목사 2018년 4월 7일    
2483  지속적인 방해와 반대    남진희 목사 2018년 4월 6일    
2482  재건의 시작, 방해의 시작    남진희 목사 2018년 4월 5일    
2481  회복의 시작과 기초    윤지성 목사 2018년 4월 4일    
2480  믿음으로 떠나온 이들    윤지성 목사 2018년 4월 3일    
2479  부활의 첫 증인들    조동천 목사 2018년 4월 2일    
2478  백부장의 고백    유은걸 목사 2018년 3월 31일    
2477  그 피를 돌리라    유은걸 목사 2018년 3월 30일    


1 [2][3][4][5][6][7][8][9][10]..[125]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2018]★경건에 이르도록 네 자신을 연단하라. 생각을 기도처럼, 언행을 말씀처럼, 생활을 예배처럼, 이웃을 주님처럼, 사건을 섭리처럼. !!
 
Today
Total